최종편집: 2024-06-13 22:03

  • 맑음속초21.5℃
  • 맑음24.6℃
  • 맑음철원25.0℃
  • 맑음동두천24.2℃
  • 맑음파주21.9℃
  • 맑음대관령18.3℃
  • 맑음춘천25.5℃
  • 박무백령도19.6℃
  • 맑음북강릉21.7℃
  • 맑음강릉24.3℃
  • 맑음동해21.8℃
  • 맑음서울26.5℃
  • 맑음인천23.7℃
  • 맑음원주27.0℃
  • 구름조금울릉도23.1℃
  • 맑음수원23.0℃
  • 맑음영월23.2℃
  • 맑음충주24.7℃
  • 맑음서산22.1℃
  • 맑음울진21.5℃
  • 맑음청주27.4℃
  • 맑음대전26.3℃
  • 맑음추풍령22.7℃
  • 맑음안동27.0℃
  • 맑음상주25.8℃
  • 맑음포항22.7℃
  • 맑음군산22.6℃
  • 맑음대구27.8℃
  • 맑음전주24.0℃
  • 연무울산22.8℃
  • 맑음창원23.6℃
  • 맑음광주26.7℃
  • 연무부산23.6℃
  • 맑음통영21.7℃
  • 맑음목포23.0℃
  • 맑음여수23.5℃
  • 맑음흑산도20.3℃
  • 맑음완도21.9℃
  • 맑음고창21.8℃
  • 맑음순천21.3℃
  • 맑음홍성(예)23.4℃
  • 맑음24.6℃
  • 맑음제주23.1℃
  • 맑음고산22.2℃
  • 구름조금성산22.0℃
  • 맑음서귀포23.9℃
  • 맑음진주23.5℃
  • 맑음강화19.2℃
  • 맑음양평25.8℃
  • 맑음이천26.5℃
  • 맑음인제23.0℃
  • 맑음홍천24.3℃
  • 맑음태백19.8℃
  • 맑음정선군19.7℃
  • 맑음제천22.6℃
  • 맑음보은23.1℃
  • 맑음천안23.4℃
  • 맑음보령21.7℃
  • 맑음부여25.5℃
  • 맑음금산24.2℃
  • 맑음24.5℃
  • 맑음부안22.7℃
  • 맑음임실24.6℃
  • 맑음정읍23.1℃
  • 맑음남원27.4℃
  • 맑음장수25.2℃
  • 맑음고창군21.3℃
  • 맑음영광군22.1℃
  • 맑음김해시23.9℃
  • 맑음순창군26.2℃
  • 맑음북창원25.2℃
  • 맑음양산시24.3℃
  • 맑음보성군24.4℃
  • 맑음강진군24.5℃
  • 맑음장흥23.5℃
  • 맑음해남23.2℃
  • 맑음고흥20.8℃
  • 맑음의령군27.5℃
  • 맑음함양군23.9℃
  • 맑음광양시24.7℃
  • 맑음진도군20.2℃
  • 맑음봉화20.9℃
  • 맑음영주23.1℃
  • 맑음문경26.1℃
  • 맑음청송군22.2℃
  • 맑음영덕20.2℃
  • 맑음의성25.4℃
  • 맑음구미29.3℃
  • 맑음영천24.3℃
  • 맑음경주시24.1℃
  • 맑음거창23.4℃
  • 맑음합천26.1℃
  • 맑음밀양26.2℃
  • 맑음산청25.6℃
  • 맑음거제22.9℃
  • 맑음남해23.1℃
  • 맑음24.1℃
기상청 제공
시사픽 로고
양촌 맹꽁이와 사패산 도롱뇽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명우의 세상보기

양촌 맹꽁이와 사패산 도롱뇽

 
1이명우 대기자.jpg
이명우 대기자

 

[시사픽] "맹꽁이가 6월 장마철 야행에 알을 낳고 하는데 7월에 낮에만 조사하고 나서 맹꽁이 문제없다고 하면 이게 환경영향평가입니까 이게 전문가들입니까 이거 받을 수 없습니다”

 

지난 22일 충남 논산시 양촌면 임화리 일원에 들어서는 양촌 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 합동설명회장에서 산업단지 유치를 반대하는 환경단체와 주민들의 이야기다.


‘맹꽁이 운운’하는 말에 언 듯 스쳐가는 과거의 한곳이 떠올랐다,


바로 북한산 자락에 있는 사패산이었다.


정부가 무려 17년만에 완성한 서울 외곽 순환 고속도로의 일부인 사패산은 우회하려면 너무 많은 시간이 들어 길이 4km(3997m)에 이르는 터널을 뚫어야만 했다.


하지만 인근 사찰의 스님들과 환경단체가 나서 북한 국립공원의 훼손과 사패산에 도롱뇽이 서식한다며 이를 반대했다.


터널 공사를 반대하는 사람들은 현장에 철조망을 치고 농성을 하며 공사 진행을 방해했다. 결국 2001년 6월에 착공한 사패산 터널 공사는 그해 11월 멈추고 말았다.


그후 무려 2년여의 논의를 거듭한 끝에 기존노선대로 공사를 개재해 2007년 12월에야 완공했다.


사패산 터널은 실제 공사기간은 초기 착공한 직후부터 계산하면 4년여에 불과하지만 공사기간은 6년반이 걸렸으며 이로 인해 이곳을 제외하고 모든 구간의 공사를 마무리 지었던 서울 외곽순환고속도로는 비로서 17년만에 완성된 것이다.


사패산 터널은 세계 최장의 4차선 터널로 기네스 북에 기록되었지만 이것은 엄청난 국력 낭비로 당시 집권세력의 무능을 웅변하는 국가의 수치스런 역사이자 기록이다.


사패산 터널 문제 해결을 공약으로 내걸었던 노무현 대통령은 해인사를 방문해 조계종 종정이던 법전스님에게 이해를 구했으며 2003년 12월말이 돼서야 공사가 재개되어 2007년 9월에 완공되어 인근 도로와 연결해 12월에 서울 외곽순환고속도로가 완성된 것이다.


이 공사에는 당시로는 천문학적인 액수인 2293억원이 투입됐으며 연인원 3만5천명, 1만9천대의 중장비가 투입되어 15톤 트럭 26만6천대 분량의 토사와 골재 160만㎥을 배출했다.


이 어마어마한 공사를 중단시킨 것이 바로 길이 10cm 내외의 도롱뇽이다.


논산 양촌도 도롱뇽과 같은 양서류인 맹꽁이가 서식한다고 한다. 이 지역도 북한산과 같은 국립공원은 아니지만 인근에 대둔산 도립공원이 자리하고 있다.


양촌산단은 7만7천여평의 부지에 2023년부터 사업을 시작해 2025년 완공될 예정이지만 아직까지 첫 삽도 뜨지 못했다. 벌써부터 환경단체와 일부 주민들이 합세해 거세게 반발하고 있다. 이유는 여러 가지 이지만 당장 눈앞의 반대 사유는 맹꽁이로 대변되는 환경영향평가다.


논산 양촌의 맹꽁이와 사패산의 도롱뇽이 오버랩 되며 양촌 일반산업단지의 앞날이 순탄치 않을 것 같은 느낌은 기우일까?

 






포토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