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6-14 00:06

  • 맑음속초21.2℃
  • 맑음22.0℃
  • 맑음철원21.3℃
  • 맑음동두천21.3℃
  • 맑음파주19.4℃
  • 맑음대관령16.1℃
  • 맑음춘천21.9℃
  • 구름조금백령도19.1℃
  • 맑음북강릉20.4℃
  • 구름조금강릉23.1℃
  • 맑음동해20.9℃
  • 맑음서울24.9℃
  • 맑음인천21.6℃
  • 맑음원주24.7℃
  • 맑음울릉도21.7℃
  • 맑음수원21.2℃
  • 맑음영월20.5℃
  • 맑음충주22.4℃
  • 맑음서산20.4℃
  • 맑음울진20.9℃
  • 맑음청주26.0℃
  • 맑음대전24.5℃
  • 맑음추풍령19.6℃
  • 맑음안동25.1℃
  • 맑음상주24.0℃
  • 맑음포항22.0℃
  • 맑음군산21.3℃
  • 맑음대구25.2℃
  • 맑음전주23.6℃
  • 맑음울산21.2℃
  • 맑음창원21.9℃
  • 맑음광주25.1℃
  • 맑음부산22.7℃
  • 맑음통영20.7℃
  • 맑음목포21.8℃
  • 맑음여수22.6℃
  • 맑음흑산도20.3℃
  • 맑음완도20.7℃
  • 맑음고창20.2℃
  • 맑음순천18.9℃
  • 맑음홍성(예)21.1℃
  • 맑음21.5℃
  • 구름많음제주22.4℃
  • 구름많음고산21.7℃
  • 구름많음성산21.1℃
  • 구름많음서귀포23.3℃
  • 맑음진주20.8℃
  • 맑음강화17.8℃
  • 맑음양평22.7℃
  • 맑음이천23.6℃
  • 맑음인제20.8℃
  • 맑음홍천22.0℃
  • 맑음태백17.4℃
  • 맑음정선군18.2℃
  • 맑음제천20.4℃
  • 맑음보은21.4℃
  • 맑음천안20.7℃
  • 맑음보령20.5℃
  • 맑음부여22.3℃
  • 맑음금산22.6℃
  • 맑음22.6℃
  • 맑음부안21.8℃
  • 맑음임실21.5℃
  • 맑음정읍21.7℃
  • 맑음남원23.4℃
  • 맑음장수20.4℃
  • 맑음고창군19.9℃
  • 맑음영광군20.7℃
  • 맑음김해시22.9℃
  • 맑음순창군22.7℃
  • 맑음북창원23.8℃
  • 맑음양산시22.0℃
  • 맑음보성군22.0℃
  • 맑음강진군21.4℃
  • 맑음장흥20.7℃
  • 맑음해남20.7℃
  • 맑음고흥18.7℃
  • 맑음의령군23.7℃
  • 맑음함양군21.6℃
  • 맑음광양시23.0℃
  • 맑음진도군18.8℃
  • 맑음봉화18.9℃
  • 맑음영주21.0℃
  • 맑음문경22.5℃
  • 맑음청송군19.6℃
  • 맑음영덕18.9℃
  • 맑음의성22.1℃
  • 맑음구미26.3℃
  • 맑음영천22.3℃
  • 맑음경주시21.4℃
  • 맑음거창21.5℃
  • 맑음합천23.6℃
  • 맑음밀양23.2℃
  • 맑음산청22.7℃
  • 맑음거제20.8℃
  • 맑음남해21.1℃
  • 맑음21.6℃
기상청 제공
시사픽 로고
충남도립대 류지원 교수, 섬유 미술 초대전 개최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보도자료

충남도립대 류지원 교수, 섬유 미술 초대전 개최

‘오늘, 그리고 내일의 소망’ 주제, 대전 온아트 갤러리에서 오는 28일까지

충남도립대 류지원 교수, 섬유 미술 초대전 개최

 

[시사픽] 류지원 충남도립대학교 뷰티코디네이션학과 교수의 ‘류지원 초대전’이 오는 28일까지 대전 온아트 갤러리에서 열린다.

류지원 교수는 오랜 시간 동안 섬유라는 매체를 통해 자신만의 독창적인 예술 세계를 구축해 왔다.

이번 전시에서는 ‘오늘, 그리고 내일의 소망’이라는 주제를 통해 삶과 신앙, 희망의 메시지를 추상적이고 섬세하게 표현했다.

현대 미술의 한 갈래로 자리 잡은 섬유 미술은 다양한 색감과 질감 그리고 손끝에서 피어나는 정성을 통해 감상자들에게 특별한 감동을 선사한다.

류지원 교슈의 섬유 미술 작품은 양모펠트로 제작, 섬유미술의 진수를 보여준 게 특징이다.

실제 류지원 교수의 작품들은 양모섬유의 따뜻한 질감과 화려하고 원색적인 컬러감, 섬유만이 가지는 유연함과 디테일을 담았다.

삶에서 깊은 사유와 영감을 불러일으켜 갤러리를 찾는 이들로부터 극찬이 쏟아지고 있다.

류지원 교수는 “이번 전시는 오늘이라는 시간의 의미와 내일의 소망이라는 신앙적 메시지를 엮어냈다”며 “우리 삶 속에서 발견할 수 있는 고통과 아름다움 등을 작품에 담아낸 작품을 많이 감상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포토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